티스토리 툴바

[신발] Florsheim Veblen Black

Florsheim은 1892년에 시작된 미국 구두 브랜드다. 미국 구두 브랜드 하면 떠오르는 Alden이나 Allen Edmonds만큼 유명하진 않지만, Duckie Brown과의 협업 및 편집매장 입점으로 국내에도 꽤 알려진 브랜드다. Kenmoor라는 제품이 가장 유명하며, Florsheim by Duckie Brown에서는 꽃무늬나 화려한 색상의 캐주얼한 제품도 출시된다. 플레인토 블랙 부츠를 구매하려고 White's Semi-dress와 Red Wing Beckman을 살펴보다 겨울이 지나버려 봄에 좀 더 어울리는 걸 찾던 중 저렴하게 나온 Florsheim Veblen을 구매하게 되었다.


박스샷

Veblen은 Limited 라인으로, Florsheim에서 가장 유명한 Kenmoor가 속한 Imperial보다 아래 라인이다. 신발 자체의 가격이 비싸지 않은 편이라 그런지 박스도 특별할 것 없이 심플하다. 제품명과 색상, 사이즈가 기록되어 있다.

윗쪽 측면 정면

롱윙 브로그 스타일인 Veblen은 화려한 브로그로 장식된 토에 날개가 뒤쪽까지 연결된 롱윙이라서 블랙컬러이긴 하지만 약간 캐주얼한 느낌도 있다. 신발 내부에 푹신한 깔창이 포함되어 있어서 착화감이 꽤 편하다. 얼마나 오래갈진 모르겠지만. 두 번째 사진에 살짝 주름이 보인다. 생각보다 훨씬 단단한 가죽인데 그리 좋은 가죽은 아닌 듯한 느낌이다. 배송 중에 생긴 것 같은 흠집도 부분부분 꽤 있다.

제품코드 엉덩이 밑창

신발 안쪽에는 사이즈와 품번 등의 정보가 인쇄되어 있다. 신발을 살펴보던 중 뒷부분에서 안료가 뭉친 것으로 추정되는 자국 발견. 칼로 뜯어보고 싶지만, 착색되지 않은 가죽색이 나올까 봐 겁나서 못 하고 있다. 밑창은 홍창. 특별할 건 없다.

굿이어웰트1 굿이어웰트2

굿이어웰트 제법으로 만들었다고 친절하게 알려준다. Upper와 Outsole을 고정하는 방식을 그림으로 설명해놨다. 깨알 같은 글씨로 밑창 교체가 가능하다고 적어 두셨네. 오래오래 신게 되면 나중에 캐주얼한 밑창으로 교환해봐야겠다. Camouflage 크리스티솔 같은 게 있으면 잘 어울릴 것 같은데 있으려나?

발샷

방안에서 찍은 발샷. 사이즈는 다른 미국 부츠랑 같은 사이즈인 7로 하고 발볼을 EEE로 선택했는데 딱 맞다. 미국 구두는 7EEE, 영국 구두는 6.5G가 젤 편한 것 같다. 참고로 New Balance나 Nike, Adidas는 모두 US8을 신고 Converse, Tretorn 등은 US7~7.5를 신는다. 대략 255 정도 되는 발.

백이십만 년 만에 산 검정 구두인데 여기저기 잘 어울리고 편하게 막 신기 좋아서 다행이다. 깨끗하게 잘 닦고 조이고 구두약 쳐서 열심히 신어야지.

Comment

Trackback

:: http://circlash.tistory.com/trackback/713 관련글 쓰기

1 2 3 4 5 ... 5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