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선물로 받은 LX3의 첫 롤.

2010. 8. 7. 22:56Life/Photo

 첫 롤이라는 표현. 오랜만에 쓴다. 첫 카메라가 필름 카메라여서 그럴까. 첫 롤의 추억이 아직 남아 있다. 혜진이가 생일 선물로 준 LX3. 카메라 소개를 먼저 하고 싶었지만, 여분 카메라가 없어서 뒤로 미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게를 하면 좋은 점은 만년 외상으로 맥주를 마실 수 있다는 것. 더운 여름날 냉장고 문을 열고 서 있어도 욕하는 주인 내외분이 없다는 것. 냉장고 앞에 카메라를 들이대고 있어도 이상한 눈초리로 주시하는 알바생이 없다는 것.

난 술은 잘 못하지만, 술을 좋아한다. 보통 술을 잘 못하는 사람들은 술자리의 분위기를 즐긴다고 하지만, 난 술이라는 물질 그 자체를 즐긴다. 단맛, 쓴맛, 쌉싸래한 맛, 시큼한 맛, 톡 쏘는 맛, 뜨거운 맛, 시원한 맛. '술'이라는 단 하나의 단어로 표현하지만, '술'은 이렇게 많은 서로 다른 얼굴을 갖고 다양한 맛과 향을 지니고 수많은 느낌과 영감을 준다. 그렇기에 '술'은 지금처럼 이렇게 매력적일 수 있다.

맥주 사이에 보이는 저 청하는 뭐지? 빛 반사가 심하다. 윗부분이 조금 짧고 아랫부분이 더 나왔다. 음, 초점이 잘 안 맞다. 버드와이저뿐 아니라 다른 맥주 전체에 초점이 맞춰질 순 없을까? 역시 멋진 사진 찍기는 쉬운 일이 아니다. 혹시 사진 보정 프로그램으로 반사도 줄일 수 있나?? 사진 보정엔 워낙 젬병이다 보니 내가 해 줄 수 있는 게 많지 않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흑백이면 조금 나으려나? 뭐 비슷하군.

사진 찍은 김에 버드와이저를 한 병 마셨다. 담백하고 정직한 맛. 캬. 시원해. 그나저나 어머니, 왜 우리 가게엔 XXXX는 안 파는 거죠? 모자이크 처리가 아니고 포엑스다. 내가 사랑하는 포엑스. 맥주의 왕 포엑스. 포엑스 포에버.

TAG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soonisoap.tistory.com BlogIcon 수니솝2010.08.08 10:36 신고

    사진에 나온 것 중에 우리 가게에서 파는 건 버드와이저랑 청하밖에 없어요.ㅋㅋ
    잘나가는 술이 참이슬이랑 하이트뿐이라...;; 1차 생산 공장만 가득한 곳이라 젊은 사람도 없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08.08 15:40 신고

      더운날 버드와이저 한 병 하면 시원해지죠~
      캬~ 여긴 부산이라 C1을 많이 마신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owajo.tistory.com BlogIcon 멋진성이2010.08.08 11:03 신고

    술은 역시 좋은거같아요~ 매니아로서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appy-box.tistory.com BlogIcon 건강정보2010.08.08 15:05 신고

    오히려 빛이 반사되어서 그런지 사진이 효과 준 것처럼 더 멋져보이는데요...ㅎㅎㅎ

  • 프로필사진
    2010.08.08 20:26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08.08 22:17 신고

      좋은 댓글 고맙습니다^^
      혹시 3D 그래픽 관련 직업을 갖고 계신가요?
      블로그에서 그런 이미지들을 많이 봐서요~
      무더운 여름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twitter1.tistory.com BlogIcon cinema2010.08.09 00:08 신고

    술 잘마시는 방법 없을까요?
    술먹으면 얼굴이 빨개져서 마시기 싫어지는데...^^;;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08.09 00:41 신고

      음, 글쎄요 저도 얼굴이 붉어지는 관운장 파라서요^^;;
      얼굴이 심하게 붉어진다기 보단 목이 붉게 변합니다 ㅋ

      전 그냥 술이 맛있어서 좋을 뿐이고 그래서 즐길 뿐입니다~
      얼굴이 빨개지는건 다른 사람이 볼 부분이고 술을 즐길 때 제 자신은 볼 수 없는 모습이니까 크게 신경쓰지 않는답니다^^

      아니면 집에 술을 좀 사놓고 마시는 건 어떠세요? 전 항상 서로 다른 종류의 양주 한 두병 정도와 맥주를 두고 마십니다~ 술이 독하다고 생각되시면 입맛에 맛는 리큐어나 크게 비싸지 않은 사케를 사다 마시는 것도 괜찮습니다! 대신 양주든 사케든 어느 단계를 넘어가면 가격이 수직 상승하니 조심하세요~ 와인은 저도 아직 초보 단계라서 뭐라고 드릴 말씀이 없네요!!

      음, 술이 금방 취하신다면 술을 마실 때 물을 많이 마시는 것도 괜찮은 방법입니다. 술 마시기 전에 우유를 마시거나 극약처방으로 갤포스를 먹는 것도 효과 있습니다. 그 외에 컨디션이나 여명 808 등의 음료도 있구요. 전 개인적으로 물이 가장 좋은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naver.com/huchi83 BlogIcon 영감의새우깡2010.08.29 22:25

    멋있네요. 렉삼이..ㅋㅋ 아..정말 고민되네요 ㅋㅋ 사야되나 말아야되나.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08.29 23:42 신고

      DSLR과 고민하신다면 가격은 문제되지 않을것 같고, 매번 무거운 DSLR 들고다니실수 있으면 당연히 DSLR이 낫겠죠 ㅎㅎ
      뭐 고민하고 계시니 실질적인 스펙 차이에 대해선 훨씬 잘 아실것 같고.

      실제로 LX3 들고 다니면서 느낀 장점은 똑딱이 치고 주야 모두 잘나오고 원터치로 화면 비율 선택할 수 있다는 것. F2.0 - 8.0이라 어두운 곳에서도 조리개를 조여야 할 상황에서도 무난하다는 거랑 셔터 스피드 60초까지 되고 음.. 가볍고 이쁘고..

      단점은 줌 배율이 제한적이고 렌즈캡을 여닫아야 하니 다른 똑딱이보단 귀찮고 - DSLR과 비교할 땐 상관 없을수도 있겠군요 - ISO 80부터 지원하고. 딱히 생각나는건 없네요^^;;

      잘 생각해서 좋은 선택 하세요~
      만야 DSLR 안가실꺼면 LX5 발매 임박해서 가격 더 떨어졌을 때 사세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