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한 인생 (2005) - 김지운

2010. 10. 5. 01:20Life/Culture

달콤한 인생.

무릇 움직이는 것은 나뭇가지도 아니고 바람도 아니며 네 마음뿐이다. 언제나 움직이는 건 마음이다. 내 마음, 그의 마음, 그녀의 마음, 너의 마음.

움직인 마음은 항상 새로운 결과를 불러온다. 그 결과는 좋을 수도 나쁠 수도 있지만, 이미 움직인 마음은 그 결과를 바라보는 눈을 멀게 한다.

결과를 알지 못한 채 두 눈을 가리고 달리는 아이처럼.

그 아이는 발길이 닫는 대로 뛰고 또 뛴다. 어디서 멈춰야 하는지, 여기가 어딘지, 그리고 결국엔 내가 왜 뛰는지 알 수 없다.

왜? 왜라는 질문은 참 많은 말을 함축한다. 단 한마디로 수백 마디를 대신할 수 있는 것이 바로 왜?라는 물음이다.

수많은 말들을 내뱉고 주먹이 얽히고 피가 튀기고 총탄이 날아다닌다. 그래도 그들은 왜?라는 물음에 답하지 않는다. 그런 고집스러움이 닮아 있다. 그렇기에 그를 선택했고 믿음이 깨어졌고 지금 이 자리에서 왜?냐고 묻는다.

바로 이 왜?냐는 물음이 달콤한 인생의 본질이다.

그 꿈은 이루어질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 꿈은 이루어질 수 없기 때문이다. 그렇기에 그는 답할 수도 그만둘 수도 없었다. 그와 닮아있는 또 다른 그 역시 이룰 수 없는 꿈에 슬펐고 눈물이 난다. 또 그렇기에 그를 용서할 수 없었고 멈출 수도 없었다.

수많은 꿈이 있다. 이루어진 꿈, 이룰 수 있는 꿈,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꿈. 그렇지만, 어디에나 이루어질 수 없는 꿈이 있다. 그 꿈은 이루어질 수 없기에 슬프고 아프다. 그러나 동시에 그렇기에 더 달콤하다. 그래서 인생은 달콤하다. 바로 그 맛에.

  • 프로필사진
    6212010.10.06 17:21

    영화를 비롯한 연극, 드라마, 코미디 등을 막론하고, 제목은 역설적인 뉘앙스를 풍기는 경향이 많지요... 또한 과거 문학작품 속에도 현진건 작 - "운수 좋은 날"이라는 제목의 작품이 있지요... 물론 전체적인 분위기는 정말 운수 좋은 날인데, 정작 자신이 구박만 하던 아내를 위해 설렁탕을 사왔는데도 결국 아내는 죽어있지요... 결말은 운수가 너무 좋아 결국 누군가는 그 운을 보지도 못한채 싸늘한 주검이 되어있으니 말입니다...

    달콤한 인생이라...

    인생의 관점에 따라서 인생의 참맛은 다르겠지요... 소소한 일상만을 쫓는 사람은 작은 일상 속에서도 달달한 인생을 느낄 테지만, 재물에 눈이 먼 사람은 소소한 일상 따위는 중요한 일이 아니듯 말입니다...

    막상 떠올리려니 생각이 안나는 군요... 오늘 한편의 역설적 제목을 가진 영화를 하나 봐야겠네요... 아니면 문학작품이라도... 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10.23 01:10 신고

      요즘 참 생각이 많아지네요. 달콤한 인생, 참 매력있는 영화입니다. 왜 그리 좋다고 했는지 알겠더라구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playing.thoth.th BlogIcon Playing2010.10.16 19:54

    안녕하세요 ~
    크.. 감성이 묻어나는 글을 쓰셔서 그런지 제 마음이 뭉끌하네요 하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10.23 01:12 신고

      움직인 마음에 결국 눈을 가리고 뛰어버렸습니다. 이젠, 제가 왜 뛰는지 알 수 없게 되어버렸네요. 글쎄.. 혹시 영화 안보셨으면 꼭 한번 보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eggyun BlogIcon 달걀2010.10.18 23:04

    영화를 봤으면 님이 적은 뜻이 어떤지 알 수 있을텐데..
    예전에 제가 참 좋아하던 분도 이 영화를 추천한 적이 있었는데, 그냥 넘겼던 것이 후회가 되네요.
    시간내서 꼭 보겠습니다.
    그리고 다시 찾아올게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irclash.tistory.com BlogIcon circlash2010.10.23 01:14 신고

      달걀님도 공부하다 짬나면 꼭 보시길. 쌉싸름한 느낌입니다. 달콤하지도 않고 새콤하지도 않지만, 한 번 맛보면 다시 찾게 되는 그런 맛. 다시 찾아올 날 기다릴께요^^